• HOME
  • 전시
  • 현재전시

풍경에서 명상으로

전시기간 : 2018-09-21 ~ 2019-03-03

개관 5주년을 맞는 뮤지엄 SAN은 <풍경에서 명상으로> 전시를 기획하였습니다. 자연의 무한성에서 문학적 숭고에 주목하는 이번 전시는 '세계를 바라봄', '여기에 멈춤', '전회적 체험'을 제안하였습니다. 우리는 자연과 조우하는 작품을 통해 풍경에 놓인 자기 자신을 마주합니다. 자연을 풍경의 대상으로 관조하는 순간, 자연으로 둘러싸인 자신을 각성하게 되고 풍경 속으로 걸어 들어가 예술적 상상을 시작하게 됩니다. 바람이 불면 풍경이 흔들리는 것처럼 우리의 몸과 마음은 흠칫 떨릴 것입니다. <풍경에서 명상으로>는 자연에 내재하는 회복과 복원의 능력을 주시하였습니다. 산과 하늘과 물이 담겨 있는 자연의 풍경은 마음의 풍경을 건드리고, 그 어떤 목적 없이 우리 자신의 내면을 관찰하는 깊은 즐거움을 제공할 것입니다.

오명희, 김일권, 한지석, 정석희, 김선형, 강종열, 박능생, 이해민선